세명대 저널리즘스쿨

로그인 회원가입
2020.12.4 금
 2021년 전기 1차 신(편)입생 모집
 작성자 : 김은초 편집국장      2020-11-04 20:43:38   조회: 92   
 첨부 : 2021년_전기_1차.pdf_page_1_1.jpg (178894 Byte) 

 

진실을 비추는 탐조등이 되고 싶다면

 

지난 2008년 개원 이후 정의롭고 실력 있는 언론인을 키우는 데 심혈을 기울여 온 세명대 저널리즘스쿨대학원이 2021년 3월 입학할 신입생과 편입생을 모집합니다소수정예를 뽑아 집중·몰입 교육을 통해 학생의 역량을 극대화하는 세명대 저널리즘스쿨은 12년 간 220여 명을 전국의 신문·방송사와 관련 업계 등으로 진출시켜 취업률 90% 이상을 기록하고 있습니다졸업생들은 탄탄한 실무능력날카로운 문제의식폭넓은 인문사회교양멀티미디어 역량을 갖춘 인재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재학생 전원 기숙사 숙식 무료 제공 등 파격적 장학제도를 운용해 온 저널리즘스쿨은 이번 모집에서도 2년간 등록금 전액을 지원하는 대산농촌장학생 2첫 학기 등록금과 입학금을 전액 지원하는 기금장학생 3명 등 다양한 장학금을 마련했습니다등록금의 40%를 지원받는 일반장학생까지 포함하면 신입생 거의 전원이 학비 지원 혜택을 받습니다학생들은 입학과 동시에 국내 3대 비영리언론 중 하나로 꼽히는 <단비뉴스>의 기자·PD가 되어 취재보도와 프로그램제작 역량을 키우면서 취재비원고료활동비 등도 받게 됩니다.

 

창간 11주년을 맞은 <단비뉴스>는 그동안 교수진이 지도하고 학생들이 발로 뛴 탐사보도 연재물을 <벼랑에 선 사람들> <황혼길 서러워라> <마지막 비상구등 3권의 책으로 펴냈습니다이들 연재 기사와 출판물은 민언련 올해의 좋은 보도상’ ‘데이터저널리즘 어워드’ 등 각종 언론상을 받았을 뿐 아니라 한국인권재단 올해의 인권책’, 문화관광부 우수교양도서’ 등으로 선정되고 베스트셀러가 되기도 했습니다이곳 대학원생들은 기성언론도 시도하기 어려운 심층보도로 현직 언론인과 나란히 상을 받고베스트셀러의 저자가 되며입사전형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기자·PD가 된 뒤 남다른 취재제작물로 언론의 지평을 확장하고 있습니다.

 

저널리즘스쿨 교수진은 모두 주요 신문방송의 데스크를 거친 언론인 출신으로학생 교육 외에 방송진행자칼럼니스트뉴미디어 제작자로서 현업의 모범도 보이고 있습니다이들은 수업이 끝난 밤 시간은 물론 주말과 방학을 가리지 않고 학생 개개인을 헌신적으로 지도하며입사전형의 전 과정은 물론 취업 후에도 기꺼이 코치이자 멘토’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동시에 현직에서 탁월한 활동을 보이는 언론인과 각 분야 전문가들이 서울의 세명대 강당과 제천 캠퍼스에서 열리는 각종 특강에 초청돼 학생들과 현안을 토론합니다전국 언론사 등에서 일하는 졸업생들도 미디어업계 동향과 진로정보 등을 후배들에게 다투어 전해줍니다재학생들은 쾌적한 학습공간과 첨단기자재를 갖춘 제천 캠퍼스에서 공부에 집중하면서한국 언론계의 최신 정보도 가장 빠르게 접하고 있습니다. 2020년 11월에는 단비뉴스 서울취재본부가 서울 대학로에 개설돼저널리즘스쿨의 활동 반경을 확장했습니다.

 

신문방송의 신뢰도가 추락하고 있지만민주 사회를 지탱하는 언론의 역할은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해진 시대입니다코로나19 재난 이후엔 정확한 정보를 신속하게 전달하고’ ‘합리적 여론을 형성하는’ 언론의 역할이 국민의 생존과 안전을 좌우할 만큼 더욱 중요해졌습니다인공지능의 약진과 기후위기·불평등 속에 세상이 어디로 가는지 불안과 두려움이 커질 때어둠 속에서 진실을 찾는 탐조등 같은 언론인의 존재는 더욱 소중해질 것입니다.

 

세명대 저널리즘스쿨은 기자·PD로서 탁월한 역량을 갖춘 실력 있는 언론인’, 권력을 감시하고 약자를 대변하며 건강한 공론장을 만드는 정의로운 언론인을 키우는 곳입니다. ‘사회를 좀 더 나은 곳으로 만드는 일이 직업이 되면 좋겠다고 생각하는 당신의 지원을 기다립니다.

 

[모집요강]

 

1. 인원신입생 10명 안팎편입생 약간 명

*전체 정원 30명을 전기 1,2(봄학기)와 후기(가을학기각 10명 내외씩 나눠 선발

*편입생은 대학원 재학 혹은 졸업자 중 관련 교과목 이수내역을 평가해 편입학기 결정

 

2. 원서접수: 2020년 11월 9()~ 2020년 

2020-11-04 20:43:38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시사보도 기획안 공모전(총 상금 250만원)   김은초 편집국장     2020-11-11   86
  제22기 예비언론인 캠프 온·오프라인 개최   김은초 편집국장     2020-11-09   72
  2021년 전기 1차 신(편)입생 모집   김은초 편집국장     2020-11-04   92
  2020년 후기 신(편)입생 모집   임지윤 편집국장     2020-06-22   448
  2020여름 예비언론인 온라인캠프   임지윤 편집국장     2020-06-22   463
  ‘세명 저널리즘 비평상’ 공모전   임지윤 편집국장   -   2020-05-25   662
  《마지막 비상구》서평 공모전 수상작 발표   임지윤 편집국장   -   2020-05-18   408
  《마지막 비상구》 서평 공모전   임지윤 편집국장     2020-03-19   877
  '마지막 비상구' 출간   단비뉴스     2020-01-20   890
  등록금 전액 '기금장학생' 신설   단비뉴스   -   2019-11-05   870
72
  2020년 전기 2차 신(편)입생 모집   단비뉴스   -   2019-12-09   566
71
  2020년 전기 1차 신(편)입생 모집   단비뉴스   -   2019-11-07   474
70
  제20기 예비언론인 캠프   단비뉴스     2019-11-07   571
69
  2019년 후기 신(편)입 장학생 선발   단비뉴스   -   2019-05-28   983
68
  제19기 예비언론인 무료캠프   단비뉴스   -   2019-05-28   929
67
  '따끈따끈 시사현안 20' E-BOOK 출간!   단비뉴스   -   2019-03-28   1265
66
  2019년 전기 2차 신(편)입 장학생 선발   단비뉴스   -   2018-11-09   1933
65
  18기 예비언론인 무료캠프   단비뉴스   -   2018-11-09   1819
64
  2018 후기 신입장학생 선발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8-06-15   1769
63
  17기 예비언론인 무료캠프   저널리즘스쿨대학원     2018-06-15   1602
62
  한국형 저널리즘스쿨 실험(논문첨부)   저널리즘스쿨대학원     2018-06-15   2279
61
  제16기 예비언론인 무료캠프   단비뉴스     2017-12-15   2686
60
  저널리즘스쿨 전기2차 신입장학생 선발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7-11-03   3066
59
  7년간의 '단비', 사단법인 싹 틔우다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7-11-02   3173
58
  인문교양특강I: 일반인 공개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7-09-08   2236
57
  기자-PD 등 172명 배출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7-09-08   4234
56
  2017년 후기2차 신입장학생 선발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7-06-09   2202
55
  제15기 예비언론인 캠프 신청 안내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7-05-17   2302
54
  2017년 후기1차 신입장학생 선발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7-05-02   2322
53
  160번째 합격자는 HERI 연구원 조창훈   저널리즘스쿨대학원   -   2017-03-09   431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단비뉴스소개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27136)충청북도 제천시 세명로 65(신월동 579) 세명대학교 저널리즘스쿨대학원 413호|Tel 043)649-1557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 아 00192|등록일 : 2017-11-27|발행인: 이봉수|편집인: 심석태|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심석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석태
Copyright 2009 단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anbi@danbinews.com |